3,274 Posts

_reginarose Today is finally the day I made @chickengravy69 watch a Nicholas Sparks movie and Take This Waltz! Took long enough #nicholassparks #safehaven #takethiswaltz #mondaynightdates #365happydays #day51 8h

» LOG IN to write comment.

  •   _annasilv 아맞다나낼부터발레다닌당 1d
  •   gavitamin @_annasilv 우와!! 대박 !! .. 건대쪽에?? 짱이다 배워보고 후기좀 ㅋㅋㅋ 완전 멋있다 개강은 오늘함 ㅜㅜㅜㅠ 1d
  •   _annasilv 근데걍문화센터에서하는거여학원아니거 1d
  •   _annasilv 기대기대즁ㅎㅎㅎㅎㅎㅎㄹ 1d
  •   gavitamin ㅋㅋㅋㅋ그래도 멋이쑴 시간날때 유진이랑 밥먹자 1d
  •   youjin_gram ㅋㅋㅋㅋㅋㅋ너네뭐하니...? 1d
  •   shi_naldo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d

» LOG IN to write comment.

» LOG IN to write comment.

_likeabadstar re watched this gem today, might be my favorite #unhappilyeverafter movie that I've seen. gave me all the gut wrenching, life-isn't-a-fairy-tale feels 3d

» LOG IN to write comment.

____stay.true #우리도사랑일까#TakeThisWaltz#사라폴리#미쉘윌리엄스#세스로건#루크커비

사라 폴리 감독의 2011년 작인 <우리도 사랑일까>는 루(세스 로건)와 결혼을 한 지 5년 차인 마고(미쉘 윌리엄스)가 새로운 남자 다니엘(루크 커비)를 만나게 됨으로써 겪게 되는 사랑의 갈등에 관해서 얘기한 영화이다. 무엇보다 색채가 아름다운 이 영화는 사랑스러우면서도 현실감 있는 섬세한 연출을 볼 수가 있다. 원제는 <Take This Waltz>인데, 왈츠라는 춤이 상대를 바꿔가면서 추는 춤이라는 것을 생각해 봤을 때, 이 영화의 대략적인 모습을 영화 시작 전에 그려볼 수 있다.
영화 초반 취재차 여행을 가서 만나게 되는 남자 다니엘과 비행기에서도 옆자리에 앉게 되는 우연은 이들의 감정의 시작을 알린다. 이 장면에서 마고가 다른 비행기로 갈아타게 되면 서의 두려움에 관해 이야기하는 것이 참 인상적이다. "어떤 것들 사이에 끼어버려 붕 떠 있는 게 싫어요. 두려워하는 게 두려워요."같은 대사들을 하는데 이것에 대한 다니엘의 답변은 더욱 더 인상적이다.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일 같네요." 이 장면을 보면서 나는 이 두 사람이 결국엔 사랑에 빠져버리리라는 것을 확신할 수 있었다. 그런 그가 마고의 집 앞에 산다는 설정까지. 참 잔인한 설정이다. 그러나 그녀는 자신이 결혼한 여자임을 확실히 밝혀두기도 한다.
알콩달콩 결혼 생활을 이어가던 마고와 루는 그들만의 사랑법으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부부이다. 닭 요리를 연구하며 책을 준비 중인 루는 그녀에게 매일 요리를 해 주는 자상한 남편이며, 변함이 없는 남편이다. 그러나 이런 결혼생활이 5년이 지속함으로써 마고는 점점 권태를 느끼기 시작한다. 이런 중에 새로운 것에 대한 욕망이 그녀를 변화시키기 시작하는데, 마고의 섬세한 감정의 표현이 참 좋다. 그렇게 그녀 감정에 변화가 일어나고 그녀가 두려워했던 이도 저도 아닌 감정의 선에 서 있게 된다. 그런 그녀를 집으로 불러 마고의 이중성에 대한 그림을 보여주는 다니엘. 검정으로 그려진 마고와 빨간색으로 그려진 마고가 같은 몸에서 다른 방향으로 갈라져 있는 이 그림을 보고 화를 내는 마고의 모습은 선택해야만 하는 시기가 다가오는 것을 말해준다. 조카 토니 얘기를 하고 있지만, 자신의 감정을 고백하는 듯한 장면도 인상적이다. 이렇듯 마고는 이미 '그 순간'에 깊이 빠져버렸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수영장에서의 샤워 장면에선 이 영화가 말하고 싶은 것을 다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하는데 한쪽에선 할머니들이, 다른 한쪽에선 마고와 친구들이 샤워하고 있다. 이런 분리된 모습이 헌것과 새것을 상징하고 있는 것 같고, "새 것도 결국 헌 것이 돼. 헌 것도 처음에는 새것이었지."라는 한 할머니의 대사가 메시지를 관통하고 있다. 하지만 마고는 자꾸만 새로운 것을 쫓게 되는데 다니엘에게 30년 후에 어느 등대에서 만나 키스하자는 그녀의 모습은 이 관계에 선을 긋는 것 같은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루와의 관계가 조금씩 틀어지기 시작할 때, 마고는 다니엘과 함께 아무도 없는 수영장에서 둘만의 수영을 즐긴다. 물속에서 계속해서 교차하며 수영하다가 다니엘이 마고의 발목을 잡자 놀라며 수영장을 나가는 모습은 정체된 것에 대한 두려움으로 보이며, 홀로 남은 다니엘이 계속 직진하며 전진하는 모습은 그에 대한 사랑의 방향을 나타내 주기도 한다.
가장 인상 깊은 장면은 다니엘과 마고가 놀이기구를 타는 장면인데, 'video killed the radio star'의 노래와 함께 닿을 듯 말 듯한 그들의 모습에 나도 함께 환상에 젖어들었다가, 갑자기 놀이기구와 노래가 멈춤과 동시에 불이 켜질 때는 지극한 현실감을 느끼게 해 준다. 그러나 마고는 현실에 돌아와서도 선택을 하려 하지 않는다. 30년 후의 약속을 기약하며 떠난 다니엘을 쫓아 루를 버리고 떠나야 하는 마고. 쉽게 떠나지 못하는 마고에게 루는 괜찮다고 가보라고 말한다. 큰 변화 없이 늘 변함없던 루를 뒤로하고 뛰어가는 마고는 다니엘과의 새로운 삶을 시작해 나간다. 이때 Take this waltz 노래와 함께 등장하는 360도 트랙 샷은 다소 충격스럽기도 하다. 점점 그들의 공간이 일상으로 채워지게 되면서 영원히 설렐 것만 같던 그들의 사랑도 건조해지기 시작한다. 루와의 화장실씬, TV를 보던 씬처럼 반복되는 것들은 모든 새로운 관계도 지나고 나면 권태가 오게 된다는 것을 잘 나타내 준다.
루의 집에 잠시 방문하게 됐을 때,
3d

» LOG IN to write comment.

mystic.ginger "Life just has holes. You don't go crazy trying to fill them". Tip: If you're experience a breakup don't watch anything with Michelle Williams in it. NONE OF THEM #takethiswaltz 4d

» LOG IN to write comment.

4d hydel9
Normal
hydel9 니 테크닉이 날 짜릿하게 만들었었는데
그게 이젠 테크노 음악처럼 익숙해져
내 몸이 더 이상 반응하지 않아

아빠같이 편하고 낯익은 향이 났던 넌데
이젠 너무 익어 쉰 김치 냄새가 풍겨

니 장난이 날 환하게 웃게 만들었었는데
이젠 너의 장난이 날 화나게 만들어
때론 내가 너의 장난감이 된 것만 같아

하잔대로 다 해주던 완벽한 니가
하자가 많아 보여 폐기하고 싶어

네가 낡은 차를 버리고 새 차에 앉듯이
나도 새로운 남자의 무릎에 앉고만 싶어

니가 내 전부였던 시간은 지나가고
다른 남자들이 눈에 들어오고 있어

익숙한 네가 아닌 낯선 그를 원해

그러니 우리 이젠 해어지기로해
웃진 못해도 욕하지 않으며

#takethiswaltz #우리도사랑일까
4d

» LOG IN to write comment.

5d eyrasii
Juno 으녕스러움, 은근히 예쁘고 예쁘게 은근함.

» LOG IN to write comment.

ego3sm #movie #takethiswaltz 좋아하는 영화를 외장하드에 가득가득 담아둔다 #listup #deskproject 5d

» LOG IN to write comment.

tatlowd A little night music, Amnesia #obscura #takethiswaltz 5d

» LOG IN to write comment.

» LOG IN to write comment.

6d inju_u
Normal 이인주 / InJu Lee
inju_u 오는 것은 응해주고
가는 것은 잊어주고.
#오고가고 #오늘의글 #글스타그램 #맘편히 #푹 #takethiswaltz
6d

» LOG IN to write comment.

6d amsxxjz
Perpetua

» LOG IN to write comment.

Reyes 태연한 여정
yeo_jung 분명 그리울꺼다
이렇게 대학로를 거쳐 집에 가는 길도
내방에서 바라다 보이는 풍경도.
헤어짐을 잘 견뎌내는 이가 있을까
아니 그럴리 없지 그러니 나도 이제는.
유예기간동안 열심히 마음에 담아두어야지

I'm afraid of being afraid.
#takethiswaltz
7d

» LOG IN to write comment.

kimgee_nie New things get old.
Video killed radio stars.
명심하자. #takethiswaltz #우리도사랑일까
1w

» LOG IN to write comment.

kimgee_nie I'm afraid of being afraid. #우리도사랑일까 #takethiswaltz 1w

» LOG IN to write comment.